아워홈, ‘신종 코로나’ 격리자 위해 생수 3만병 지원

이서우 기자입력 : 2020-02-07 08:58
진천군 재난안전대책본부 현장 근무자 위해 ‘지리산수’ 기증

[사진=아워홈 제공]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자사 생수를 지원했다고 7일 밝혔다.

아워홈은 지난 6일 진천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통해 현장 근무자들에게 자사 생수 제품 ‘아워홈 지리산수(330㎖)’ 총 3만병(1500박스)을 전달했다.

해당 구호물품은 진천군 현장 상황실 근무자와 경찰관, 의료진, 지역봉사자 등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힘쓰고 있는 인력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아워홈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현장 근무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다”며 “아워홈의 지원물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격리자들과 현장 지원활동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워홈은 청주 수해지역 구호물품 전달과 포항 지진 생수 지원, 인천 적수 발생지역 생수 기증 등 지역사회를 위한 지원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