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QM6모델 전체 판매 73.1% 차지해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월 총 6233대를 판매하는 실적을 거뒀다. QM6가 전체 판매의 73.1%로 1위를 차지했다.

3일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1월 6233대의 월간 판매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내수시장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16.8% 감소한 4303대를 판매했다. 이 기간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77.3% 감소한 1930대로 나타났다.

QM6의 1월 판매 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24.4% 늘어난 3540대로, 전체 1월 내수 판매 실적을 견인했다. 국내 유일 LPG SUV로 ‘LPG SUV’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LPe 모델이 2589대 팔렸다.

뛰어난 정숙성을 자랑하는 가솔린 모델 ‘QM6 GDe’가 867대 팔리며, LPe 모델의 뒤를 이었다. 동급 최강 연비로 높은 만족감을 선사하고 있는 디젤 모델 ‘QM6 dCi’는 총 84대 출고됐다.

SM6는 669대가 판매됐다. SM6 역시 LPe 모델이 379대로 전체 SM6 판매의 절반 이상인 56.7%를 차지하며 1월 판매를 이끌었다.

르노 마스터 버스는 1월 한달 간 90대 판매됐다. 13인승과 15인승 등 두 가지 모델로 선보이는 르노 마스터 버스는 안전성이 뛰어나 어린이 통학 버스로 주목받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의 1월 수출물량은 전년 동기 대비 77.3% 감소했다. 모델별 수출량은 북미 수출용 닛산 로그 1230대, QM6 525대, 트위지 175대 등 총 1930대로 집계됐다.

르노삼성자동차 2020년 1월 판매 실적[사진=르노삼성자동차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