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양지로지스틱스 물류센터 신축공사 수주

강영관 기자입력 : 2019-12-24 10:26
공사비 1469억 원 규모 냉온·상온 보관시설

양지로지스틱스 물류센터 투시도. [이미지= 포스코건설 제공]


포스코건설이 지난 19일 공사비 1469억원 규모의 '양지로지스틱스 물류센터'를 수주했다. 경기도 시흥 스마트 허브 내 물류센터와 용인 남사면 북리 물류센터를 수주한 데 이어 올해 세번째 대형물류센터 수주다.

양지로지스틱스 물류센터는 연면적 20만5000㎡, 지하1층~지상10층 규모의 최신식 냉동·상온 보관창고시설이다. 영동고속도로는 물론 중부·경부고속도로 이용이 편리한 교통의 요충지인 양지IC 인근에 위치해 어디든 신속한 전국배송이 가능하다.

또한 서울까지 30분내에 접근이 가능해 당일배송, 새벽배송 등 빠른 서비스 수요가 많은 수도권 지역 내 핵심 물류센터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당일배송 서비스의 수요가 늘어나면서 물류센터 발주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후속 수주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발주사인 ㈜양지로지스틱스는 물류부동산을 전문적으로 투자개발하는 회사로, 지난해 경기도 용인시에서 4000억 원 대의 물류센터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