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심 연구소, 그림책 놀이 프로그램 '풍덩 책 놀이터' 선보여

홍승완 기자입력 : 2019-11-25 12:50
132권의 그림책에 특화된 132가지의 책 놀이로 아이들의 창의력 높여

[사진=동심 연구소 제공]


영유아 교육기업 동심의 부설 교육연구소인 동심 영유아 교육생활문화연구소(이하 동심 연구소)에서 유아 놀이 중심의 그림책 놀이 프로그램 '풍덩 책 놀이터'를 선보인다.

동심 연구소에 따르면 올해 개정되는 2020 누리과정에 맞춰진 새로운 책 놀이 교육의 필요성을 확인해 대규모 연구개발과 투자를 거쳐 풍덩 책 놀이터를 선보이게 됐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풍덩 책 놀이터는 132권의 그림책에 특화된 각기 다른 132가지의 책 놀이를 통해 교육 현장에서 유아 중심의 자유롭고 확장된 책 놀이를 제공하는 신개념 그림책 놀이 프로그램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자극할 수 있도록 구성됐으며 동심 연구소는 교육 현장에서 교사들이 놀이 중심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교사용 블루투스 스토리 펜과 블루투스 스피커도 별도로 제공할 계획이다.

임세라 동심 연구소 책임연구원은 "교사용 그림책에 들어 있는 다양한 배경 음악과 효과음 등을 교사용 스토리펜과 스피커로 아이들에게 생생하게 들려줘 아이들은 차원이 다른 독서의 즐거움을 느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프로그램의 현장 교육에 참여한 교사들은 "유아용 플레이 키트, 교사용 플레이박스 등의 다양한 자료를 통해 아이들의 자발적인 책 놀이를 진행하는 데 효과적"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동심 연구소는 유아교육 기관의 담임 선생님들을 위한 책 놀이 전문가 과정과 동영상 온라인 강의를 개설해 책 놀이 활동의 실질적인 노하우를 공유할 계획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