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HK "日 공식 입장 아직 안 나와"
한국 정부가 22일 일본 측에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하지 않는다는 방침을 전해왔다고 일본 NHK가 보도했다. 지소미아는 당초 23일 0시에 종료될 예정이었다.

NHK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열어 최종적인 대응을 협의했고 지소미아 종료 통보를 중지한다는 방침을 이날 일본 정부에 전달했다.

일본 교도통신, 지지통신도 이날 각각 일본 정부 관계자와 일본 자민당 간부의 말을 인용해 한국 정부가 일본 정부에 지소미아를 종료하지 않는다는 방침을 전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연합뉴스 등은 이날 한국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 문제를 긴밀히 협의하고 있으며 일본 정부와 물밑 작업을 통해 지소미아를 조건부로 연장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연합뉴스는 청와대 소식통을 인용해 "하루 종일 긴 논의를 거쳤고, 곧 결과를 발표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오후 6시는 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애초 청와대는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해제와 관련 입장변화가 없다면 지소미아 종료가 불가피하다는 입장이었다.

NHK에 따르면 한국 정부의 지소미아 연장 방침에 일본 정부의 공식 입장은 아직 알려지지 않은 상황이다.

 

냉각된 한일 관계[그래픽=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소비자정책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