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코오롱PI 인수 우선협상자에 글렌우드PE 선정

신수정 기자입력 : 2019-11-21 21:07
폴리마이드 필름 세계 시장 점유율 1위인 SKC코오롱PI가 국내 사모펀드 글렌우드프라이빗에쿼티(PE)에 넘어간다.

SKC코오롱PI의 최대 주주인 SKC와 코오롱인더스트리는 글랜우드PE를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21일 공시했다.

매각 대상은 SKC와 코오롱인더스트리가 각각 27.03%씩 보유한 지분 총 54.06%다.

양측은 최종 협상을 거쳐 올해 안에 주식매매계약을 맺을 예정이다. 업계에서는 SKC코오롱PI 매각 가격을 6000억원대로 추산하고 있다.

SKC코오롱PI는 2008년 SKC와 코오롱인더스트리가 각각 PI필름사업부를 떼어내 합작 설립한 회사다.

[SKC、3四半期の営業益405億…前年比25%↓]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