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수도박물관 관람객 1만명 돌파…개관 9개월 만에

(김해) 최재호 기자입력 : 2019-11-18 14:48
지난 16일 방문 가족에 1만번째 기념 선물

김해수도박물관 1만번째 방문 가족이 선물을 받고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김해시 제공]



김해시는 수도박물관이 지난 3월 정식 개관된 지 9개월 만인 지난 16일 관람객 1만 명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행운의 1만 번째 관람객은 김해시 삼계동에 사는 강명성씨와 부인, 자녀 가족 3명이다. 수도박물관 측은 이 가족에게 선물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했다.

명동정수장 내 위치한 수도박물관은 수돗물의 역사와 정수과정, 물에 대한 소중함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국내 상수도 역사 관련 전시와 우물과 펌프 체험, VR 체험, 쓰레기 치우기 게임 등 다양한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체험거리가 마련돼 있다.

특히 홍보관은 물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어린이들에게 인기라는 게 박람관 측 설명이다. 진로체험 인증기관으로 정수장과 관련된 직업 체험과 찾아가는 진로체험도 실시하고 있다.

김영재 명동정수과장은 “김해시 수돗물을 알리는 공간을 넘어 지역의 문화 공간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