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입당 허가 손금주 "2020 총선 승리 위해 최선"

김도형 기자입력 : 2019-11-15 18:05
"국민의당 수석대변인 직에 충실…당원 마음 아프게 했다면 죄송하게 생각"
더불어민주당 입당이 허용된 손금주 무소속 의원이 15일 "어려운 결정을 해준 민주당 지도부와 동료 선·후배 의원, 당원 및 관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민주당의 2020년 총선 승리와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손 의원은 이날 입당 허가 결정이 난 뒤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 여러분께 약속드린 정치를 실현해 나가겠다. 늘 정의를 마음에 새기고 초심으로 정치하겠다. 성찰하고 쇄신하겠다"며 이렇게 말했다.

손 의원은 지역구인 전남 나주·화순에 출마하겠단 의사를 밝히며 "문재인 정부의 개혁 과제들을 달성하는데 있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손 의원은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을 지내며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을 비판하는 논평을 낸 바 있다. 이와 관련, "그 당시에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으로서 그 직에 충실했다"고 했다.

이어 "다만 그때 그런 경쟁을 하는 과정에서 대변인으로서 말씀드린 내용들이 여러분들, 특히 민주당 당원 여러분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면 이 자리를 빌어서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했다.

앞서 윤호중 민주당 사무총장은 여의도 민주당 당사에서 열린 당원자격심사위원회 회의 뒤 기자들과 만나 "입당을 신청한 손 의원에 대해서 입당을 허용하기로 의결했다"고 했다.

윤 총장은 "입당이 불허된 이후 우리 당의 당론과 방침에서 벗어나는 의정활동을 하지 않고 대체적으로 우리 당의 원내 지침을 따라온 점, 현직 의원임에도 불구하고 지역위원장을 보장하라던가 공천을 보장하라던가 이런 조건을 내세우지 않고 경선에 참여하겠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는 점, 해당 지역위원회와 도당이 입당을 반대하고 있지 않은 점 등을 볼 때 입당을 허용해도 되겠다고 판단했다"고 했다.
 

17일 오전 열린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한국마사회,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등의 국정감사에서 손금주 무소속 의원이 질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