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아이디어 '톡 톡' 튀는 기발한 수능 응원 문구 이모저모
다음
117
수은주가 영하 1도까지 떨어진 14일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질 시험장은 캄캄한 새벽부터 응원 열기로 뜨거웠다.

어김없이 찾아온 수능 한파에도 수능 고사장 앞은 고3 수험생을 응원하러 나온 학생과 가족들로 시끌벅적했다.
 

[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