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14일 수능날 한파, 아침 체감온도 -10도 안팎…'눈·비' 소식도

정혜인 기자입력 : 2019-11-13 21:03
14일 아침 기온 -7~7도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당일인 14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한 바람과 함께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이른바 ‘수능 한파’로 매우 춥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이날 아침 기온은 13일보다 4~10도가량 낮아져 영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다. 서울, 경기, 강원 영서 지역에는 한파 특보가 발효될 예정이다.

강한 바람 탓에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5~10도가량 더 낮아져 영하권으로 떨어지겠다.

14일 아침 기온은 -7도에서 7도, 낮 기온은 3도에서 12도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가끔 구름이 많겠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 충남 서해안과 전라도는 곳에 따라 비나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며 “충청 내륙과 경북 서부 내륙, 제주도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발이 날릴 것”이라고 전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이겠다. 그러나 광주·전남·제주권은 12일 발원한 황사의 영향으로 14일 오전 6시까지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보인다.
 

[사진=기상정보업체 케이웨더 캡처]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