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 프놈펜상업은행, 차세대 코어뱅킹 시스템 구축

김민석 기자입력 : 2019-11-13 10:11
소액대출 시장 최적화된 디지털금융 서비스 제공 계획
JB금융그룹은 손자회사 프놈펜상업은행이 차세대 코어뱅킹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코어뱅킹 시스템 '압사라(APSARA)'는 프놈펜상업은행이 16개월 동안 JB금융과 전북은행 등 IT 담당자 110여명과 공동으로 개발했다. 이 시스템을 활용해 소액대출 시장에 최적화된 디지털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압사라는 오픈소스 기반으로 다른 금융기관 및 글로벌 기업 등과 시스템 연동을 가능하게 한 점이 특징이다. 기존 전북·광주은행, 카카오뱅크에서 입증된 프레임워크와 모니터링 체계를 사용하고 있어 2000개가 넘는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할 수 있다.

압사라 도입으로 상담, 사후관리 등 모든 여신업무 과정의 전산화도 가능해졌다. 이에 무역금융 등 외국환업무 전산화 처리와 고객정보 제공으로 지원 마케팅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프놈펜상업은행 관계자는 "압사라 시스템은 캄보디아 외 타 지역 금융환경에서도 호환 가능하고 필요한 기능만 분리할 수 있는 유연성도 있다"며 "금융 IT시스템이 취약한 동남아시아의 은행 및 마이크로파이낸스 등에서 좋은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프놈펜상업은행 직원들이 차세대 코어뱅킹 시스템 '압사라'를 사용하고 있다. [사진=JB금융그룹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