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밤 채널고정] "조기 퇴근 가능?"…'옥탑방의 문제아들' 김동현, '뇌순남'의 반전 매력

최송희 기자입력 : 2019-11-04 20:00
"오늘은···뭘 보지?"

지상파부터 종합편성채널, 케이블, 위성방송까지! 채널도 많고 TV 프로그램은 더 많다. 오늘도 리모컨을 쥔 채 쏟아지는 방송 콘텐츠에 혼란을 겪고 있다면 '오늘밤 채널고정' 코너를 주목하자.

오늘 전파를 타는 프로그램 중에서도 가장 '핫한' 방송만 추려 관전 포인트까지 톺아보는 '오늘밤 채널고정'은 당신의 TV 길라잡이로 활약할 예정! 오늘(4일) 소개할 방송은 바로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이다.

'옥탑방의 문제아들' 게스트 김동현[사진=KBS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뇌섹(뇌가 섹시한)'이 각광받고 있는 사회에서 상식이라곤 1도 없을 것 같은 일명 '상식 문제아들'이 10문제를 풀어야만 퇴근할 수 있는 옥탑방에 갇혀 문제를 푸는 지식토크쇼다. 방송인 김용만을 주축으로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MC를 맡아 매주 새로운 게스트들을 맞이한다.

오늘 방송에서는 이종격투기선수 겸 방송인 김동현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게스트가 김동현이라는 소식에 김용만은 반가워하면서도 "오늘 녹화가 길어지겠다"며 걱정했다.

앞서 김동현은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순진무구한 모습을 보여주며 '뇌순남(뇌가 순한 남자)', '우기기 제왕', '허당 왕' 등의 별명을 얻었기 때문. '퀴즈'와 '상식'과는 거리가 먼 이미지로 MC진을 시무룩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정형돈은 "김동현은 격투기 계 설민석"이라며 "동생들이 우러러 보는 존재"라고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김동현도 "동생들 사이에서 지식인으로 통한다. 초등학교 때 전교 1등을 한 적 있고, 부회장도 한 적이 있다"라며 화려한 과거 이력을 소개, '반전'을 예고했다.

김동현과 정형돈의 화기애애함은 녹화 내내 이어졌다.

김동현은 "형돈이 형은 내가 아는 사람 중 제일 똑똑한 사람이다. 평소 어려운 사자성어도 많이 쓴다"라고 폭풍 칭찬했고, 정형돈은 "기껏 써봐야 일석이조 쓰는 거다"라고 받아쳐 현장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의 관전 포인트는 김동현의 반전이다.

그는 첫 번째 문제를 듣자마자 "너무 쉽다"며 여유 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에도 나오는 문제마다 "아는 문제"라고 대꾸,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뇌섹 매력'을 펼쳤다고.

제작진은 김동현의 '반전 매력'과 대활약을 관전 포인트로 꼽기도 했다.


과연 김동현은 더 이상 뇌순남이 아닌 뇌섹남으로 거듭날 수 있을까? 오늘 오후 8시 55분,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