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50 씽큐'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듀얼스크린' 사용성 개선

김지윤 기자입력 : 2019-11-01 10:14
앱별 볼륨 조정·화면내용 크기 조정 등
LG전자는 올 상반기 출시한 'LG V50 씽큐(ThinQ)'의 소프트웨어(SW) 업데이트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주부터 V50 ThinQ 고객들을 대상으로 '듀얼 스크린'의 사용성을 높이는 SW 업데이트를 진행 중이다. 고객이 이용중인 이동통신사에 따라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Over the air)' 방식으로 순차 업데이트된다. 

새롭게 추가되는 기능은 V50 ThinQ와 듀얼 스크린에서 서로 다른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할 때 각각의 앱 볼륨을 개별 조절할 수 있도록 하는 '앱별 볼륨 조정', 듀얼 스크린을 결합한 상태에서도 앱 아이콘 크기를 조절할 수 있는 '화면내용 크기 조정' 등이다.

LG전자는 소프트웨어 패치로 구현이 가능한 신기능들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실시해, 기존 버전을 사용하는 고객들에게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지난달에는 게임 종류에 따라 게임패드를 만들 수 있는 '나만의 게임패드', 화면 두 개를 하나의 큰 화면처럼 볼 수 있도록 한 '확장 모드' 등을 위한 SW 업데이트도 진행했다. 

이외에도 LG전자는 듀얼 스크린을 360도 뒤로 완전히 젖힌 상태에서 카메라에 비친 피사체를 듀얼 스크린에 띄워 마치 미러리스 처럼 사진을 촬영할 수 있도록 한 '전면카메라 미러모드', 사진첩에서 선택한 사진을 듀얼 스크린에 띄워주는 '갤러리 확장' 등은 연내 새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10'과 함께 업데이트 할 예정이다. 

LG전자 관계자는 "듀얼 스크린의 사용성을 지속 업그레이드해 나감과 동시에 기존 고객들에게도 쾌적한 사용자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LG V50 씽큐(ThinQ). [사진=LG전자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2020 환러춘제 한중우호음악회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