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상사 3분기 영업익 292억원…전년비 38% 감소

임애신 기자입력 : 2019-10-23 14:51
LG상사의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300억원을 하회했다. 

LG상사는 2019년 3분기(7~9월)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92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7.9%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3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2조7598억원으로 7.3% 늘었으나 당기순이익은 90억원으로 69.5% 줄었다.

매출은 정보기술(IT) 및 석탄 트레이딩 물량 증가와 물류 부문의 해운 물동량 상승으로 개선됐지만, 영업이익은 석탄 시황 하락, 프로젝트 수익 감소로 지난해보다 감소했다.

LG상사 관계자는 "팜 사업을 차기 수익원으로 육성하고 상사의 본원적 기능인 유통·트레이딩 역할과 비중을 확대해 안정적인 성장을 이룰 것"이라며 "기존 투자 자산의 효율화와 재무 건전성을 지속 추진하는 동시에 새로운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다양한 신규 분야 사업 진출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