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코스닥, 미·중 무역 협상 낙관론에 1%대 상승

이민지 기자입력 : 2019-10-22 15:48

[사진=아주경제DB]



코스피와 코스닥지수가 미·중 무역 협상 낙관론에 나란히 1%대 상승했다.

22일 오후 코스피는 전 장보다 24.02포인트(1.16%) 오른 2088.86으로 장을 끝마쳤다. 코스피는 전 장보다 11.45포인트(0.55%) 오른 2076.29로 출발해 상승세를 이어갔다.

김지윤 대신증권 연구원은 “전일 트럼프 대통령을 포함한 미국 주요 인사들이 무역 협상 관련 긍정적 발언을 내놓은 점이 투자심리 개선을 이끌었다”며 “금융투자, 연기금의 대규모 매수가 더해지면서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고 말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에 제각기 763억원, 4430억원 어치를 사들였다. 개인은 홀로 5308억원 어치 주식을 팔아치웠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대부분은 상승 마감했다. 삼성전자는 1.79% 오른 5만1200원에 장을 끝마쳤다. SK하이닉스는 2.06% 오른 7만9100원에 장을 끝마쳤다. 네이버(1.32%), 셀트리온(5.22%), 현대모비스(1.05%), 삼성바이오로직스(1.33%), 신한지주(1.28%)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 장보다 6.73포인트(1.04%) 오른 655.91로 장을 끝마쳤다. 지수는 이날 전날보다 3.99포인트(0.61%) 오른 653.17로 장을 시작해 장 내내 상승 폭을 키웠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 홀로 1497억원 어치 주식을 사들였다. 개인과 기관은 제각기 360억원, 1062억원어치 주식을 팔아치웠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에선 셀트리온헬스케어(6.60%), 에이치엘비(7.75%), CJ ENM(0.85%), 케이엠더블유(0.74%)가 상승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