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면세점, 무신사 품었다

석유선 기자입력 : 2019-10-21 17:03
면세 최초 편집숍 콘셉트 ‘무신사 DF’ 온·오프 동시 오픈
두타면세점이 면세업계 최초로 ‘무신사 DF’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무신사 DF’는 두타면세점 본점 11층에 약 70평(230㎡) 규모의 매장으로 온·오프라인 면세점에 동시 오픈한다.

무신사 스토어의 최초 오프라인 매장이자 면세점 최초 단독입점으로, ‘커버낫’, ‘비바스튜디오’ 등 13개 브랜드가 동시 입점한다. 특히 ‘커버낫’ 브랜드는 단일 매장으로 운영, 나머지 12개 브랜드는 편집숍으로 운영한다.

무신사 스토어는 유연한 브랜드 전략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신규 브랜드 론칭을 할 예정이며, 고객 반응이 좋은 브랜드는 단독 스토어로 확장할 계획이다.
 

동대문 두타면세점에 입점한 '무신사 DF' 매장 전경 [사진=두타면세점 제공]


두타면세점과 무신사는 협업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무신사는 온·오프라인 광고 채널을 진행, 두타면세점과 무신사DF의 홍보를 진행하고 유명 중국 왕홍(인플루언서)을 매장으로 초대하여 바이럴 마케팅도 진행한다.

두타면세점은 오픈 프로모션으로 100달러 이상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무신사 스탠더드 스포츠 삭스 5팩’을 증정한다.

두타면세점은 최근 MLB, 앤더슨벨, 아크메드라비, 스테레오바이널즈, 스트레치 앤젤스’ 등 K패션 브랜드 중심으로 패션 MD 개편을 진행했고, 지난 18일 YSL(이브생로랑) 코스메틱을 입점 시키는 등 MD 강화에 힘쓰고 있다. 

두타면세점 관계자는 “외국인 관광객 및 젊은 패션 고객층이 많이 찾는 두타면세점과 다양한 K패션 브랜드를 갖춘 무신사의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