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세계군인체육대회 방문…"협력 계기 되길"

박기람 기자입력 : 2019-10-19 11:57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 18일 중국 우한(武漢)에서 개막한 세계군인체육대회를 방문, 군 지도자들을 만나 "각국 간 군사 협력의 계기를 마련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19일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人民日報)에 따르면, 시 주석은 전날 이번 대회 개막식에 참석한 각국 국방부 고위 관리와 군 지도자, 세계군인체육대회 이사회 관계자 등을 만나 이같이 말했다.

시 주석은 "이번 대회에는 100여 개 국가에서 1만여 명의 군인이 참가했다"면서 "'군인에 영광, 세계에 평화'라는 이번 대회 주제처럼 각국 선수들이 서로 우정을 나누고, 평화를 이루는 대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중국군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국제 군사 협력을 추진하기를 원한다"면서 "각국 간 군 교류와 각 영역에서 실무 협력을 강화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각국 지도자들은 "중국 건국 70주년을 축하하고, 대회 개최를 위한 중국 정부와 군의 노력을 높이 평가한다"면서 "이번 대회를 통해 군 체육뿐 아니라 군사 영역에서의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를 바란다"고 화답했다.사 협력의 계기를 마련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사진=CCTV 캡처]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