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평택시 통복천 ‘바람길 숲 조성’

(평택) 강기성 기자입력 : 2019-10-18 17:00
총 사업비 200억 원, 2021년 완공 계획

정장선 평택시장과 이병배 평택시의회 부의장 및 시의원과 관계 공무원등이 '바람길 숲' 조성 계획지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 경기 평택시 제공]

경기 평택시가 통복천 바람길 숲을 조성한다.

18일 시에 따르면‘평택시 바람길 숲 조성사업’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통복천 주변 3.2㎞구간에 총 사업비 200억 원(국비 100억 원, 시비 100억 원)을 투입해 2021년 완공된다.

시는 지난해 기획재정부와 산림청가 공모한 사업에서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평택시가 선정돼, 국비 100억 원을 확보했다.

정장선 시장은 “숲 조성은 단 기간에 이루어지지 않는 만큼 백년대계를 세워야 한다”면서 “후손들에게 물려줄 아름다운 도시 숲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