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그룹 알피니언, 獨서 초음파 진단기 신제품 공개

김태림 기자입력 : 2019-10-15 09:44
신제품, 2020년 출시 예정…고품질영상으로 진료 범위 넓혀

알피니언메디칼시스템 기업 이미지.[사진=일진그룹 제공]


일진그룹 초음파 의료기기 전문기업 알피니언메디칼시스템(이하 알피니언)이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한 ‘세계 산부인과 초음파 학회(ISUOG)’에 참가해 초음파 진단기 신제품을 공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112개 국가에서 2500여명이 참가했으며, 행사 기간은 12일부터 16일까지다. 알피니언은 기존 초음파 진단기기 ‘E-CUBE(큐브)’ 시리즈보다 발전한 초음파 진단기를 공개했다.

회사에 따르면 신제품은 새 영상 플랫폼을 사용해 선명한 고품질영상과 풀(Full) HD 디스플레이‧와이드 터치 패드 등 강력한 하드웨어를 탑재했다. 특히 넓어진 주파수 폭으로 근골격계는 물론 심장, 복부 등 다양한 부위를 고화질 영상으로 검사해 진료의 범위를 크게 넓혔다.

또 초음파 진단기의 핵심기기인 트랜스듀서(환자의 몸에 초음파를 보내고 반사된 초음파를 영상화 할 수 있도록 인체 내부를 측정하는 기기)를 얇고 가볍게 만들었다. 신제품은 내년 출시 예정이다.

최영춘 알피니언 대표는 “고성능 신제품을 앞세워 유럽시장을 비롯해 전세계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