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시 전문지, ‘광주로 가는 길’ 김준태 시인 조명

윤상민 기자입력 : 2019-09-29 16:34
특집 ‘시인의 민주주의’에서 시인론 7쪽 할애해

(좌)일본 시 전문지 '시와사상' 9월호 표지, (우)김준태 시인[사진=김준태 시인]

일본의 시 전문지가 시 ‘광주로 가는 길’의 김준태 시인을 집중 조명했다.

29일 광주 지역 문단에 따르면, 일본 시 전문지 '시와 사상' 9월호에는 '김준태 시인론'이 7쪽 분량으로 실렸다.

시와 사상은 1972년부터 발행한 일본의 대표 시 전문지 중 하나다. 지난 5월호에는 김준태 시인의 시집 '광주로 가는 길'을 소개했다.

9월호 특집 '시인의 민주주의'로 '광주에서 바라본 김준태 시인'이라는 제목의 글을 실었다. 광주로 가는 길 일본어판의 역자인 김정훈 전남과학대 교수가 집필했다.

김준태 시인은 전쟁으로 조부와 부친을 잃었으며 베트남 전쟁에 참전했다.

첫 시집 '참깨를 털면서'를 비롯해 '나는 하느님을 보았다', '불이냐 꽃이냐', '오월에서 통일로' 등 시집 18권 등 시대 의식을 담은 다수 저서를 펴냈다.

김 시인은 조선대와 광주대에서 학생들을 가르쳤으며 5·18 기념재단 이사장도 지냈다. 올해로 문단 데뷔 50년을 맞았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