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황치열vs송가인, 구수한 사투리 대결? 깜짝 케미 '눈길'

최송희 기자입력 : 2019-09-21 17:55
가수 황치열과 송가인이 '불후의 명곡'에서 깜짝 케미를 선보인다.

21일 방송될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의 '가을 남녀 특집'에는 황치열과 송가인이 출연, 특급 케미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황치열(왼쪽), 송가인[사진=KBS 제공]


이날 황치열은 오랜만의 출연과 함께 구수한 사투리로 ”'불후의 명곡'은 고향 같은 곳이라 유독 사투리가 심하게 나온다“며 반가움을 표했다.

이어 진도 출신 송가인과 각각 경상도와 전라도를 대표해 사투리로 깜짝 상황극을 펼쳐 토크대기실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이날 송가인은 주특기인 트로트 장르인 나훈아의 ‘고향역’을 선곡, 그리움이 묻어나는 애절한 목소리와 함께 역대급 무대를 선사했다.

한편 이날 '불후의 명곡'은 가을과 어울리는 감성 보컬 왁스, 묵직한 보이스를 자랑하는 임태경, 마음을 울리는 감동 보컬 정동하, 낭만 발라더 황치열, 가을 향기를 닮은 발라드 여신 벤, 대세 트로트 가수 송가인까지 총 6팀이 출연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