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한·중 우정 되새긴 ‘감동의 하모니’…‘한·중우호노래경연대회’ 성료

주은정 PD입력 : 2019-09-20 16:04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기념 ‘한중우호노래경연대회’ 개최 본선 오른 총 15개 팀 경합, '워아이니(我爱你中华)' 부른 뢰택우(雷泽宁)씨 대상 수상
 
한국과 중국이 노래로 하나가 되어 진한 우정을 나눴다.

글로벌뉴스미디어그룹 아주뉴스코퍼레이션(아주경제)은 내달 1일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을 기념해 지난 30여 년간 한중의 우호적 동반 관계를 되새기고, 향후 새로운 번영을 염원하며 ‘한·중우호주간행사’를 개최했다.

17일 서울 종로구 중국문화원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한국과 중국의 명사가 친선 대국을 펼친 ‘한·중명사바둑대회’와 한국인과 중국인이 함께 참여하는 ‘한·중우호노래경연대회’가 진행됐다.

특히 음악을 통해 한중 양국의 소통과 교류의 장을 만들기 위해 마련된 ‘한·중우호노래경연대회’에는 본선에 오른 총 15개 팀이 참여해 숨겨둔 노래 솜씨를 뽐냈다.

참석한 관객들은 참가팀들의 다채로운 무대에 열렬히 호응하며 함께 노래를 따라 부르기도 했다.

한편, 이날 대상은 중국 가곡 '워아이니(我爱你中华)'를 부른 뢰택우(雷泽宁)씨가 수상했다.

한·중 우정을 되새긴 감동의 현장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촬영 주은정 PD 이지연 PD 편집 이지연 PD
 

[사진=주은정 PD]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