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3개월 월평균 후원금 7000만원으로 정당 중 1위”

김봉철 기자입력 : 2019-09-19 18:15
서포터즈 데이 개최…황교안, 후원자들과 기념사진
자유한국당 중앙당후원회는 후원회 개설 후 현재까지 3개월간 후원액 총 누적 금액이 3억2000만원으로 월평균 정당 후원액 1위를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후원회장을 맡은 정갑윤 의원은 이날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서포터즈 데이’에서 “지난 5월 30일 후원회 개설 후 현재까지 후원자가 1000명이 넘었다”면서 “국민 후원금 3억2000만원이 모였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2019년 상반기 정당별 후원금 모금액 관련해 한국당이 더불어민주당, 정의당, 우리공화당보다 적은 후원금을 받았다는 보도를 언급하며 “다른 당은 1월부터 6월까지 6개월간 모금한 금액이지만, 한국당은 6월 한 달간 모금한 금액”이라며 “월평균 후원금은 한국당이 단연 1위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월평균 후원금으로 보면 한국당은 7028만원, 민주당은 3775만원, 정의당은 5417만원, 우리공화당은 3356만원”이라고 덧붙였다.

 

19일 오후 국회 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서포터즈 데이' 행사에서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가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후원자 1000명 돌파를 기념해 열린 이날 행사에는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롯한 당내 인사들도 참석해 후원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했다.

1호·100호·1000호 후원자들과 기념사진 촬영을 한 황 대표는 직접 쓴 손편지를 복사해 참석자 전원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황 대표는 “정치자금법 문제로 뭐라도 드리는 것이 안 돼 한 장짜리 편지를 직접 썼다”면서 “대표가 되고 당 사정을 보니 돈이 없어 후원회 구성을 시작했는데, 후원자 1000명이 넘었다는 것 자체가 첫 번째 성과”라고 강조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