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삭발 소식에 정청래 "그럼 나경원은?"

김도형 기자입력 : 2019-09-16 14:14
"머리깎고 돌아다니는 사람들 많겠구만"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발, 16일 오후 5시 삭발을 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를 겨냥했다.

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페이지에 "가출은 집을 나간지 얼마되지 않아 집에 돌아오고 출가는 집을 떠나 오랫동안 집에 돌아오지 않는다"고 적었다.

이어 "황 대표가 출가 목적은 아닐테고 잠시의 일탈이겠지만 머리깎고 돌아다니는 사람들 많겠구만"이라고 했다.

그는 "그럼 나경원은?"이라고 했다.

앞서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조 장관 임명에 반발, 삭발을 한 것에 이어 박인숙 한국당 의원도 삭발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