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공급 임대주택에 미세먼지 차단 환기장치 도입

윤지은 기자입력 : 2019-08-15 13:29
앞으로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급하는 장기임대주택에는 미세먼지를 99.9% 이상 걸러낼 수 있는 고성능 기계 환기장치가 적용된다.

이는 LH가 지난 4월 발표한 'LH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의 연장선으로 연간 300억원이 투입된다.

기계 환기장치는 정압모터에 의한 강제 환기 방식으로 필터 성능이 좋고 전열 교환방식이 적용돼 에너지 효율이 높다. 특히 라돈 등 유해가스의 안정적 배출에 유리하다.

LH는 임대주택 입주민의 생활 건강 보호를 위해 승강기 등 주민 공용시설에 공기 청정시스템을 설치할 계획이다.

단지 내 아이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놀 수 있는 실내놀이터도 확대 설치한다는 방침이다.'

[ㅇ]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