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브레인 이성우, 과거 이효리가 대시? "기타를 가르쳐 달라고…"

전기연 기자입력 : 2019-08-15 00:00
노브레인 보컬 이성우가 과거 이효리에 대해 언급한 것이 다시금 화제다.

지난 2010년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이성우는 인디벤드에 대한 사회적 편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다가 '록스타들이 인기가 많은데 연예인에게 대시를 받은 적 있냐'는 MC의 질문을 받았다.

이에 이성우는 "이효리씨가 기타를 가르쳐 달라고 했지만 대시는 아니었다"며 선을 그었다.

하지만 MC 김국진은 "그게 대시일지도 모른다"고 하자, 윤종신은 "그건 진짜로 기타를 배우고 싶었던것 뿐" "이효리가 기타에 대한 열정이 대단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