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정부, 韓에 '위안부합의' 준수 요구"-교도

최예지 기자입력 : 2019-08-14 19:57
2015년 체결된 한일 위안부 합의 준수 요구
일본 정부가 지난 2015년 체결된 한일 위안부 합의를 준수할 것을 외교 경로를 통해 한국 측에 요구했다고 교도통신이 14일 보도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위안부 합의는 국제 사회에서 상대방에 대한 비판을 서로 자제하도록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페이스북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와 관련해 "국제 사회에 공유하고 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한 후 따른 반응이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인 이날 "인류 보편적 관점에서 위안부 문제를 평화와 여성 인권에 대한 메시지로서 국제 사회에 공유하고 확산해 나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통신은 문 대통령의 메시지를 언급하며 "일본의 가해 책임은 거론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일본 도쿄(東京)에서 '잊지 않으리, 피해 여성들의 용기를'이라는 제목의 실내 행사를 마친 참가자들이 긴자(銀座) 인근까지 거리 행진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