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 김남길과의 결혼설에 "연락처도 몰라…'결혼설' 조롱당하는 기분, 참담해"

최송희 기자입력 : 2019-08-05 09:45
배우 장나라가 김남길과의 결혼설에 대해 속상함을 내비쳤다.

[사진=유대길 기자]


5일 장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참담하다"며 결혼설로 인해 마음고생을 한 사실을 알렸다.

그는 "누군가 밑도 끝도없이 끄적인 글이 하룻밤 사이에 사실처럼 여겨지고, 이야기 되어지고 있다"며 "이유도 근거도 없이 조롱당하는 기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이런 일이 계속 있을까 두렵기까지 하다"며 두려움을 내비친 그는 김남길에 관해 "개인적으로 뵌 일도 없고 연락처도 모른다"며 선을 그었다.

이날 오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장나라와 김남길이 오는 11월 결혼한다는 내용의 글이 퍼져나갔다. 해당 글에는 연예매체 디스패치의 홈페이지에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이 담긴 기사가 캡처되어있어 '루머'가 더욱 급속도로 퍼저나갈 수 있게 했다.

김남길 측은 장나라와의 결혼설을 즉각 부인하며 "악의적인 캡처다. 최초 유포자를 찾아내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공식적인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