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1459억원 규모 '괴정3구역 재건축정비사업' 수주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7-22 14:02
총 764가구 규모로 244가구 일반분양

부산 사하구 '괴정3구역' 투시도. [자료=대우건설]

대우건설은 지난 20일 부산 사하구 괴정동 530-13번지를 정비하는 '괴정3구역 재건축정비사업'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총회에는 조합원 520명 중 488명이 참석했다. 대우건설은 부재자 투표를 포함한 전체 433표 중 411표의 찬성표를 얻었다.

괴정3구역 재건축 사업은 3만1310㎡ 부지에 총 764가구, 지하 2층~지상 25층, 아파트 9개동 및 부대복리시설을 건축하는 사업이다. 공사금액은 1459억원 규모다.

일대는 지난해 11월에 정비구역으로 지정된 후 8개월 만에 시공사 선정에 나설 정도로 사업 진행 속도가 빠른 곳이다.

전체 764가구 중 조합분 520가구를 제외한 244가구가 일반분양될 예정이다. 전용면적 기준으로 △59㎡ 384가구 △72㎡ 142가구 △84㎡ 238가구다.

대우건설 측은 괴정3구역 재건축 사업장이 부산 사하구 내에서 주거 선호도가 높은 괴정동에 있다고 설명했다.

일대는 부산 지하철 1호선 괴정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입지로, 다수의 시내버스 노선을 이용할 수 있다. 또 사업장 인근에 옥천초, 장평중, 해동고, 동아고, 삼성여고 등이 있으며 사하구 중심 학원가도 가깝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괴정3구역을 새로운 푸르지오의 특화 설계를 적용한 서부산권 최고 랜드마크 단지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0 APFF 아시아 태평양 금융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