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일본 수출규제대책 특별위원회 출범…정진석 위원장 임명

박성준 기자입력 : 2019-07-22 11:23
자유한국당은 22일 일본 수출규제 대책 특별위원회를 출범했다. 특위에는 당 소속 의원 및 외부 전문가 등 15명으로 구성됐다.

한국당은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특위 설치안을 의결하고, 위원장에 정진석 의원을, 부위원장에 김광림·윤상현·이종구 의원과 신각수 전 주일대사를 각각 임명했다.

위원으로는 김재경·이종배·김석기·유민봉·윤상직·정유섭·추경호 의원과 박근혜 정부 청와대에서 국가안보실 1차장을 지낸 조태용 전 외교부 1차관, 윤덕민 전 국립외교원 원장, 정인교 인하대 국제통상학과 교수가 포함됐다.

황교안 대표는 최고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당내에 특위를 구성했다"며 "외교·안보 분야에 전문성 있는 위원들을 모셨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