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 SKT AI스피커 ‘누구’ 활용 ‘AI 온라인 과목’ 개설

송창범 기자입력 : 2019-07-17 09:35
SK텔레콤은 서강대학교와 AI(인공지능) 전문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교육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양측은 △온라인 AI 커리큘럼 개설 △산학 공동연구 추진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SK텔레콤과 서강대는 학부에서 대학원까지 다양한 학과 학생들이 수준별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커리큘럼을 구성했다. 올해 2학기부터 인공지능 연계전공 및 컴퓨터공학과 각 학부 정규 과정과 기술경영전문대학원에 온라인 과목을 개설한다.

수업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SK텔레콤의 인공지능 AI 스피커 ‘누구’ 기반 기술을 활용해 직접 서비스를 개발하는 실습 과제를 수행한다. 우수 과제로 선정되면 실제 SK텔레콤의 AI 서비스에 적용될 수 있는 사업화 기회도 제공된다.

이번 협력으로 SK텔레콤과 서강대는 기업과 대학이 함께 만든 AI 실습 커리큘럼을 통해 학생들이 이론적 지식뿐만 아니라 산업 현장에 필요한 실무 역량도 학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강대학교 전도영 공학부 학장은 “이번 협약으로 학생들이 최신 AI 기술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며 “학생들이 수행하는 프로젝트가 SK텔레콤에도 직접 활용돼 진정한 산학 협력 교육의 장이 열리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SK텔레콤 문연회 기업문화센터장은 “전 세계가 AI 경쟁에 돌입한 상황에서 글로벌 AI 석학을 육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기업과 대학이 함께 나서서 5G 시대를 이끌 AI 분야 인재 지원에 앞장서는 모범 사례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은 5G(5세대 이동통신) 시대를 이끌어 갈 AI 인재양성을 위해 국내 유수 대학과의 협력을 잇따라 확대해 나가고 있다. 2017년 서울대학교와 오프라인 ‘AI 커리큘럼’ 개설을 시작으로 지난 4일에는 한양대학교와의 AI 인재양성 관련 협약을 체결했다.
 

SK텔레콤 문연회 기업문화센터장(왼쪽)과 서강대학교 전도영 공학부 학장(오른쪽)이 서울 서강대 공학부 학장실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SKT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