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SNS★] '분노의질주 더 익스트림' 엘사 파타키, 토르 부인?
다음
110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에 출연한 배우 엘사 파타키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76년생인 엘사 파타키는 1997년 영화 'Solo en la Buhardilla'를 통해 데뷔한 할리우드 배우다.

특히 엘사 파타키는 어벤져스 멤버인 토르 역으로 세계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크리스 헴스워스의 아내이기도 하다.

엘사 파타키는 '타투' '디오스' '더 헌터' '와인 오브 썸 머' '분노의 질주:더 세븐' '12 솔져스' 등 영화에 출연했다.

영화 '분노의 질주' 시리즈에서는 엘레나 역으로 출연한 바 있다.
 

[사진=엘사 파타키 인스타그램]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