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16.(1박 2일) 부산은행연수원에서 소상공인 42가족, 160명이 참여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15, 16일 1박 2일로 부산은행연수원에서 ‘소상공인 가족 힐링캠프’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소상공인 지원사업으로는 전국 최초로 부산시가 마련한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 중 하나다. 참가비는 전액 무료다. 캠프 접수기간 두 달간 신청한 73가족 가운데 42가족, 160명이 추첨으로 선발됐다.

행사 프로그램은 △에어바운스 키즈 플레이존 운영 △풍자화(캐리커처), 페이스페인팅 체험 △레크리에이션·버블쇼 △푸드트럭 야식타임 △1대 1 경영컨설팅 등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평소 소상공인들은 생업에 종사하느라 가족과 함께 시간을 갖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가족힐링캠프를 통해 커가는 자녀들의 모습을 보면서 활력을 충전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소상공인희망센터 창업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