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SNS★] "유병재 닮았다" 팬이 제보한 닮은꼴 시리즈
다음
111
방송인 유병재가 공개한 닮은꼴 시리즈가 화제다.

인스타그램을 운영 중인 유병재는 SNS를 통해 팬들과 소통한다. 특히 유병재는 자신을 닮은 사람이나 물건 등을 제보하는 팬들의 메시지를 캡처해 올려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다. 

최근에는 유병재를 닮은 사람부터 박스에 그을린 자국, 장난감 모형, 수족관에 있는 어류까지 닮은꼴 제보가 쏟아지고 있다. 

한편, 유병재는 매니저 유규선과 몸담고 있던 YG엔터테인먼트와의 재계약을 하지 않고 떠나게 됐다. 계약은 6월까지다. 
 

[사진=유병재 인스타그램]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