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련 “에스넷시스템, 창립 20주년 맞아 기업설명회 개최”

김태림 기자입력 : 2019-05-16 11:45
18년 만에 1분기 최대 영업이익 기록
한국중견기업연합회 회원사 ‘에스넷시스템’이 15일 오후 한국거래소(KRX)에서 창립 20주년 ‘기업설명회’를 개최했다. 회사가 창립한 이후 처음이다.

에스넷시스템은 정보통신기술 전문기업이다.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은 전년 대비 26.9% 증가한 2708억원이다.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89억원, 37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97.8%, 117.6% 증가했다.

올해 1분기에도 매출액 232억원, 영업이익 2억2000원을 달성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13% 증가한 수치로, 이는 2001년 이후 최대치다. 당기순이익은 7억7000원으로 전년 대비 158% 늘었다.

장병강 에스넷시스템 부사장은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DN), 사물인터넷, 5G 등 신사업 실적 호조와 적극적인 고객 관리‧확대 전략이 주효해 지난해 큰 폭의 실적 개선을 기록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에스넷시스템의 핵심 사업 분야는 기업 네트워크‧시스템 구축 및 맞춤형 솔루션 개발 등이다.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2015년 ‘오감지능연구센터’를 설립하고 사물인터넷, SDN, 가상화 기반 무선통신기술 분야를 통합한 사업영역 확대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장 부사장은 “KT 5G 요금정책관리 프로젝트 수주, 인천공항공사 네트워크 인프라 구축, 은평성모병원 스마트 의료 인프라 구축 등 신사업 부문 실적이 쌓이면서 시장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관계사 ‘굿어스’와 협력해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을 더욱 심화하고, 인도네시아, 중국, 베트남 등 해외 법인을 중심으로 세계 시장 개척에 더욱 박차를 가해 토탈 정보통신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해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15일 오후 한국거래소(KRX)에서 개최한 창립 20주년 기업설명회에서 발표하고 있는 장병강 에스넷시스템 부사장. [사진=한국중견기업연합회]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