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입던 옷 5만원에 경매, 2주만에 반품"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4-23 14:48
1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밝혀
'나혼자 산다' 웹툰작가 기안84가 자신의 의류 경매 에피소드를 전했다.

1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 이시언, 기안84, 헨리 등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됐다.

이날 기안84는 헨리가 자신이 아끼는 바이올린을 자선 경매에 내놓는 상황을 접한 후 과거를 회상했다. 이에 기안 84는 "저도 제가 입던 옷을 경매한 적이 있다. 헨리도 쓰던 바이올린 아닌가?"라고 말했다.

이어 "그 옷이 5만원에 팔렸다. 그런데 2후 후에 그옷이 다시 되돌아왔다. 거짓말이 아니라, 정말 그런 적이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시언은 "오 마이 갓"을 연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