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기후변화주간 개막 '나의 지구를 구해줘'

남궁진웅 기자입력 : 2019-04-19 17:51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제공]

19일 환경부와 서울시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가 주관하는 기후변화 주간 개막행사가 서울 용산구 이촌 한강공원에서 열렸다.

개막식에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을 비롯해 박원순 서울시장, 이은희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 19개국 주한 외국공관 대표,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개막식은 기후변화주간의 의미를 담은 ‘에스오에스(SOS), 나의 지구를 구해줘!’ 핵심구호 영상 상영, 저탄소 생활실천 다짐 연출공연(퍼포먼스),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나무심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제49회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4월 19일부터 25일까지 운영되는 제11회 기후변화주간은 기후변화에 대한 인식과 저탄소 생활 실천을 확산시키고, 올해 정부혁신 과제와 국민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국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전국적으로 진행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