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층 일자리 창출·자활 사업 자활기업 BOB 환경 개점식

(의정부)최종복 기자입력 : 2019-04-17 17:40

[사진 =의정부지역자활센터제공]

경기의정부시 의정부지역자활센터 청소사업단는 창업의지를 가지고 4명이 모여 BOB 환경이라는 자활기업을 창업했다고 밝혔다.

비오비환경은 자활기업 인정과 여성기업으로 승인이 완료된 창업기업으로 청소 자활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의정부시 흥선로에 위치한 비오비환경은 지난 2014년 1월부터 시작된 의정부지역자활센터 청소사업단에서 자활근로 참여자 중 성실참여자 4명이 뜻을 모아 자활기업창업을 준비 의정부시와 의정부지역자활센터의 지원으로 창업자금 1억500만원과 자활기금 2000만원(사무실 임대보증금)을 지원받아 자립 기반을 마련했다.

앞으로 비오비환경은 청소용역 대행 및 방역을 기본으로 의정부, 양주, 포천 지역의 일반 건물, 다세대주택(빌라), 신규 아파트, 학교청소를 대상으로 영역을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지난 15일 의정부시(시장 안병용)와 의정부지역자활센터(센터장 반영만) 주관으로 김용우 의정부YMCA이사장, 안지찬 의정부시의회의장 , 배승룡 의정부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장수봉 의정부시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센터장, 유병훈 경기지역자활센터협회회장등 관계자 및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활기업‘비오비환경’ 개점식을 가졌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