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싱가포르, 국경 입국 심사에 얼굴・홍채 인증 시스템 도입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04-16 16:18

[사진=아이클릭아트]


싱가포르 이민국(ICA)이 15일, 서부 투아스와 말레이시아 조호르바루를 잇는 국경 다리 '세컨드 링크'의 검문소에서 일부 입국 심사에 안면인증과 홍채인증을 조합한 새로운 시스템을 시험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달 8일부터 이미 시스템이 도입・운영되고 있으며, 향후 6개월에 걸쳐 시험 운영된다.

우선 버스 승객용 입국 심사장을 통과하는 싱가포르 국민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여권 번호가 K로 시작되고, 2018년 1월 1일 이후에 발급된 여권을 지닌 6세 이상을 대상으로 한다.

현재는 전용 단말기에 여권을 스캔한 후 엄지 손가락의 지문 인증 작업을 통한 입국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새로운 시스템에서는 얼굴과 홍채 인증을 모두 지원하는 단말기를 설치해, 여권 제시 과정을 생략할 수 있어 심사의 신속화, 효율화를 도모할 수 있다.

ICA는 시험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다른 입국 심사장에도 새로운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