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스마트시티운영센터, ‘범죄예방 파수꾼’ 역할 “톡톡”

박흥서 기자입력 : 2019-04-09 10:42
“절도·음주·무면허 운전, 꼼짝마!”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설치된 스마트시티운영센터가 절도범 검거, 무면허 및 음주운전 적발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인천경제청에 따르면 지난 3일 밤 10시43분쯤 IFEZ(인천경제자유구역) 스마트시티운영센터에서 CCTV 실시간 모니터링을 하던 관제요원이 청라 한내로 173 인근 신축공사장에서 건축자재 절도 의심자를 발견했다.

관련 이미지(용의자가 신축공사장 건축자재를 옮기는 모습)[사진=IFEZ]


관제요원은 신속하게 112 상황실에 신고했고 출동한 경찰이 밤 11시35분쯤 용의자를 특수절도미수 현행범으로 검거하는데 스마트시티운영센터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또, 지난해 2월25일 새벽 0시40분쯤 서구 보석로 23 앞 도로에서 중고교생으로 보이는 2명이 오토바이를 타고 와 도로에 세워놓았다가 나중에 친구들과 밀고 가는 것을 의심한 관제요원이 경찰에 통보한 결과 무면허 운전자로 밝혀졌다.

이와함께 지난해 2월3일 새벽 3시50분쯤에는 연수구 해돋이로 96 송도1동 주민센터 앞 도로에서 차량이 정차돼 움직이지 않고 있는 것을 발견한 관제요원이 음주운전을 의심, 경찰에 통보한 결과 음주운전으로 확인됐다.

이와관련, 인천경제청은 지난 2017년부터 올해 3월말까지 IFEZ스마트시티 운영센터에서의 CCTV 실시간 관제에 의해 절도, 음주 및 무면허 운전 등으로 검거된 실적은 총 35건이라고 밝혔다.

송도국제도시 G타워 문화동 3층에 설치돼 운영 중인 IFEZ 스마트시티운영센터는 송도 313대, 청라 415대, 영종 144대의 CCTV를 가동하며 365일 24시간 체제로 운영되고 있으며 △CCTV 실시간 영상 감시 및 유관기관 공조체제 구축 △비상벨 호출 등 상황 발생에 따른 접수 및 전파 △방범·방재·교통·환경·도시민정보 제공 등 5대 공공서비스를 시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앞으로 24시간 365일 시민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범죄 없는 안전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