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반려동물 관리 쉬워진다'…내장형 등록비용 지원사업 추진

(구리)임봉재 기자입력 : 2019-04-01 13:03
'1만원으로 동물등록 신청'

구리시청.[사진=구리시 제공]


경기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반려견 내장형 동물등록비용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이 사업은 반려동물에 고유번호를 부여하고, 내장형 칩 시술, 외장형 칩, 인식표 등을 통해 소유자 및 반려견 정보 등을 동물보호관리시스템을 통해 관리하는 사업이다.

등록된 반려동물을 잃어버렸을 경우 이 시스템을 통해 소유자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쌀알 크기의 무선 식별장치를 반려동물 피하에 삽입, 쉽게 시술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반려동물 소유자들은 1만원으로 내장형 동물등록을 할 수 있게 된다. 사업은 도내 주소를 둔 소유자의 생후 3개월 이상된 개를 대상으로 한다. 동물등록 대행업체로 지정된 관내 동물병원 21곳에서 선착순으로 진행한다.

시 관계자는 "유실·유기동물 발생을 최소화하고, 반려견에 대한 책임의식이 강화되길 기대한다"며 "반려견 동물등록, 외출 시 목줄·인식표 착용, 외출 시 배변처리 등을 철저히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