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안면도 관광지, 민간개발 1개업체 ‘도전’

(내포)허희만 기자입력 : 2019-03-25 19:33
- 개발공모 접수마감…‘(주)케이피아이에이치안면도’ 단독 형태로 3지구 응모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에 민간개발업체인 ‘㈜케이피아이에이치안면도’ 1개 법인이 사업제안서를 제출했다.

충남도는 25일 오후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 공모 접수 마감 결과, ‘㈜케이피아이에이치안면도’의 단독 법인 형태로 3지구 개발에 대한 사업신청서와 사업신청보증금 5억원을 제출했다고 25일 밝혔다.

㈜KPIH는 대전도시공사가 추진중인 유성복합터미널 건립사업의 시행자로 참여하고 있는 개발전문 민간업체다.

‘㈜케이피아이에이치안면도’는 사업제안서를 통해 안면도 관광지 3지구(54만 4924㎡)에「일몰, 일출의 붉게 물든 태양과 소나무, 바다의 풍경을 담아 내 마음의 휴식과 치유를 편안한 공간 “솔해”」라는 컨셉으로 2025년까지 3000억 원을 투입, 1253실 규모의 고급숙박시설을 건설하겠다고 밝혔다.

충남도는 ‘㈜케이피아이에이치안면도’의 사업제안서에 대해 4,5월중으로 1,2차 평가를 실시하고 5월중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미 응모 지구인 1지구 테마파크와 4지구 골프장은 3지구에 대한 본 계약 및 공사 등 진행상황에 따라 재 공모 등을 검토할 예정이다.

고준근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유성복합터미널 건립사업의 사업시행자인 ㈜KPIH가 ‘㈜케이피아이에이치안면도’ 법인을 설립하여 안면도 관광지 개발에 대한 적극성을 갖고 사업제안서를 제출해 기대감이 크다”며 “3지구 단독 응모인 만큼, 신속하게 평가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은 오는 2025년까지 태안군 안면읍 승언·중장·신야리 일원 294만 1735㎡에 총 1조 8852억 원(민간자본 1조 8567억 원)을 투입, 테마파크, 연수원, 콘도, 골프장 등을 건립해 사계절 명품 휴양 관광지를 조성한다는 대규모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