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브라질법인 청산한다

김민수 기자입력 : 2019-03-22 17:40
삼성화재가 브라질 현지법인을 청산한다.

삼성화재는 22일 이사회를 열고 브라질법인(삼성 보험컨설팅 유한회사)을 청산하기로 의결했다고 공시했다.

브라질법인은 브라질·중남미 보험시장 정보조사, 보험 관련 컨설팅 서비스, 본사 재보험 업무 지원을 목적으로 2009년 9월 15일 브라질 상파울루에 설립됐다.

삼성화재 측은 "본사의 직접 정보조사가 가능해진 데 따른 거점 효율화 차원의 조치"라며 "브라질 감독 당국 승인까지 약 6∼12개월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사진=삼성화재]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