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 3000억원 발행 성공

안선영 기자입력 : 2019-03-19 08:42
실적 향상, 자산 건전성 개선으로 대외 신용도 향상

우리은행은 지난 18일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 3000억원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후순위채는 10년 만기, 2.68%의 고정금리로 발행됐다. 이번 발행으로 우리은행의 BIS자기자본비율은 0.19%포인트 상승한다.

발행금리는 국고채 10년 금리에 0.7%포인트의 스프레드를 가산한 금리다. 이는 바젤III 도입 이후 우리은행이 발행한 후순위채 중 가장 낮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지속적인 실적 향상과 자산 건전성의 획기적 개선으로 대외 신용도가 높아지는 등 국내 은행 중 가장 낮은 수준의 CDS프리미엄을 유지하고 있다"며 "기업가치에 대한 시장 신뢰도 향상과 우리금융지주 출범 후 지배구조의 안정화를 통해 성공적으로 후순위채를 발행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사진=우리은행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