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협의회 구성·운영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2-22 14:36
안산사랑상품권 200억 4월 발행

[사진=안산시 제공]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지난 21일 ‘안산사랑상품권’ 조기정착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

총 30명으로 구성된 협의회 위원은 시의원, 경제인, 금융인, 소상공인 등 대표로 구성됐으며, 안산사랑상품권 발행·유통활성화에 대해 의견을 나눈 후 안산사랑상품권 활성화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이날 협의회는 그동안 추진해온 안산사랑상품권의 발행 준비 사항과 향후 추진계획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안산사랑상품권 발행규모와 가맹점 가입대상 업종과 제한업종 범위, 모집에 따른 문제점, 개인구매 한도액과 가맹점 환전한도액, 상품권 사용에 따른 절차 등에 대한 질의와 상품권에 대한 부정유통 문제점에 대해 심도있는 대화가 이어졌다.

안산사랑상품권은 지류식과 카드식 2종류로 금년 4월에 200억원이 발행된다.

충전식 카드인 신 유형상품권은 대규모 점포와 백화점, 유흥주점 등 제외대상 업종 외 모든 카드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지만, 지류식 상품권은 가맹점으로 등록된 점포에서만 사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가맹점 모집에 인력과 노력이 필요한 상황이다.

윤화섭 시장은 “안산사랑상품권은 안산지역자원을 적극 활용해 생산·유통·소비가 선순환 되는 자립경제 기반구축과 지역 홍보수단으로 활용되는 등 다양한 장점을 지니고 있다”면서  “골목경제 살리기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향후 대폭 확대 발행할 계획이므로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