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설 연휴에도 쉼없는 민심챙기기 나서'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2-08 09:27
재난안전대책본부 방문…구제역‧홍역 방역 등 점검 초지동 시민시장 찾아 전통시장 활성화방안 검토

윤화섭 시장이 설 연휴 민생 챙기기에 나서고 있다.[사진=안산시 제공]


‘시민과의 아름다운 동행’을 선언한 윤화섭 경기 안산시장이 설 연휴를 맞아 구제역‧홍역 대책 마련에 이어 전통시장, 노인요양시설 등을 찾는 등 휴일에도 쉼 없는 민생 챙기기에 나섰다.

먼저 윤 시장은 설 연휴기간인 지난 4~5일, 경기도 안성·충북 충주에서 구제역 발생 위기 경보가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된 상황에서 비상근무 중인 안산시재난안전대책본부를 찾아 구제역 방역과 예방활동을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윤 시장은 “구제역이 발생되지 않도록 방역과 예방활동에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며 “설 명절 기간에도 구제역 유입 방지를 위해 애쓰고 있는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이어 “향후 인접 시군에 구제역이 확산될 우려가 있을 경우 ‘위기’ 경보를‘심각’으로 상향 하겠다”며, “이 경우 통제 초소 운영 및 2차 접종 실시 등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지역 내 발생한 홍역 때문에 연일 비상근무 중인 상록수·단원보건소 홍역 대책상황실도 방문해 현황을 보고받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윤 시장은 지난 1일과 5일 시민들의 설 명절 장보기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특별 5일장을 개설한 안산시민시장(초지동)을 방문,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도 검토했다.
 

[사진=안산시 제공]

시민시장 5일장은 매월 5일부터 5일 간격으로 열리는 정기시장이지만, 이번 설에는 특별 5일장을 개설, 명절 제수용품 및 생활용품 등을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했다.

윤 시장은 “황금돼지의 해인 기해년에는 시장 상인 모두에게 좋은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며, “이번 특별 5일장 운영으로 서민들의 장바구니 경제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소비패턴의 변화와 소비심리 위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윤 시장은 지난 5일에는 안산시립노인전문요양원을 찾아 시설에 거주중인 노인들을 위로하고 설 연휴에도 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또 지난 6일 지역 내 스퀘어호텔에서 주한스리랑카대사관 주최로 열린 ‘제71회 스리랑카 독립기념일’ 행사에도 참석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