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새일센터 여성가족부 장관상 받아

(화순)박승호 기자입력 : 2019-01-28 10:36

화순군청의 모습[사진=화순군 제공]


화순군이 운영하는 화순여성새로일하기센터가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았다.

28일 화순군에 따르면 최근 여성가족부가 마련한 ‘2019년 경력단절 여성 취업 지원 사업 워크숍’에서 화순새일센터는 경력단절 여성 취업 지원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장관상을 받았다.

안정순 전 센터장(현 화순군보건소장)은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화순새일센터는 2015년 8월 문을 열고 전문적인 직업상담 자격을 갖춘 취업상담사(4명)와 직업상담사(2명)를 배치해 구직상담, 구인 업체 발굴, 취업 알선과 직장적응 지원을 해왔다.

또 경력단절 여성의 직업능력 개발과 경제활동 촉진을 위한 직업교육 훈련, 여성취·창업 교실도 운영하고 있다.

화순새일센터는 전남대학교병원 등 지역의 의료기관과 네트워크를 구축해 기업의 수요에 대응한 직종 파악과 인력공급 방안 마련 등 상호 협력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