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출된 '갤럭시S10' 모습은?···스펙·디자인 기대감↑

김지윤 기자입력 : 2019-01-18 14:17
6.4형 디스플레이에 5개 카메라 탑재
의도된 마케팅이라는 주장도 제기

미국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reddit)에 게재된 갤럭시S10 플러스로 추정되는 사진. [사진=레딧 캡처]


삼성전자의 '갤럭시S10 시리즈(S10, S10+)' 공개 행사를 한 달 앞두고 해당 제품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포착되면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Galay s 10'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한 장 게재됐다.

사진에서는 남자로 보이는 사람이 수서고속철도(SRT)에서 '갤럭시S10 플러스'로 추정되는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다. 정식으로 제품이 출시되기 전인 만큼 사용자는 삼성전자 직원으로 예상된다.

사진 속 스마트폰이 갤럭시S10 플러스로 추정되는 이유는 디스플레이 오른쪽 상단의 작은 구멍을 제외하고 전체가 화면으로 돼 있어서다.

현재까지 유출된 정보에 따르면 갤럭시S10 플러스는 6.4형 디스플레이에 전면 2개, 후면 3개 카메라가 탑재된다. 이를 바탕으로 볼 때,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상단 구멍은 전면 2개 카메라 렌즈를 위한 것으로 볼 수 있다.

또한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기능과 삼성전자 스마트폰 최대 저장공간인 512GB보다 2배 많은 최대 1테라바이트(TB) 저장공간이 지원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이번 사진 유출이 의도된 마케팅일 것이라는 주장이 나온다. 공개 행사를 한달 가량 앞두고 있는 가운데 관심도를 최대한 높이겠다는 의도에서다.

삼성전자는 오는 2월 20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빌 그레이엄 시빅 오디토리움에서 갤럭시S10 공개 행사를 갖는다.

갤럭시S10은 총 3가지 모델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본적으로 화면이 카메라 구멍을 제외한 화면 전체가 디스플레이인 '홀 디스플레이'가 탑재되고 6.1형 일반 모델과 6.4형 플러스 모델, 5.8형 보급형(라이트) 등이다. 전면 카메라는 갤럭시S10 일반과 라이트 모두 1개씩 탑재되는 것이 유력하다. 3월 말쯤에는 5G용 갤럭시S10이 출시될 전망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