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스타 진영 주연 웹드라마 '풍경' 18일 전세계 송출

강영관 기자입력 : 2019-01-17 11:16
서울시 제작…네이버TV와 월드와이드 동영상 플랫폼 라쿠텐비키 동시 공개 한류스타 진영, 인기 아이돌 AOA 민아, 연기파 배우 박현숙, 최중우, 이승욱 등 출연

‘풍경’ 촬영현장 스틸컷 [사진=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작 웹드라마 '풍경(風磬)'이 18일 정오에 '네이버TV'와 월드와이드 동영상 플랫폼 '라쿠텐비키'에서 동시에 공개된다. 2017년 서울시 '서울스토리 드라마대본 공모전' 당선작인 풍경은 서울을 소재로 하는 시민공모작을 웹드라마화한 첫 번째 사례이다.

웹드라마 풍경은 10분 분량, 총 10부작으로 제작됐으며 매일 정오에 1화씩 방영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국내에서 가장 접근성이 우수한 네이버TV와 178개국 언어로 서비스 하는 라쿠텐비키에서의 동시 공개를 통해 서울이야기가 전 세계에 널리 알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웹드라마 풍경은 미국으로 입양 보내진 천재 소설가 다니엘이 18년 만에 서울로 돌아와 자신을 파양한 가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이다. 어린 시절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서울 곳곳의 골목과 장소를 만나며 성장하는 모습을 그려냈다. 내‧외국인 관광객 사이에서 인기가 높은 조계사 템플스테이, 북촌 한옥마을, 서울로7017, 남산, 인사동, 통인시장, 서울광장 등 서울의 주요 명소를 배경으로 한다.

‘풍경’ 촬영현장 스틸컷 [사진= 서울시 제공]


차세대 한류스타 진영과 인기 아이돌 AOA 민아, 연기파 배우 박현숙, 최정우, 이승욱 등이 출연했다. 주인공인 다니엘을 연기한 진영은 "서울에 살면서도 이런 곳이 있었는지 처음 알게 된 곳이 많았다"면서 "시청자들이 서울의 아름다운 풍경과 따듯한 가족이야기를 만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출판사 직원이자 진영과 좌충우돌하는 역할을 맡은 AOA 민아는 로맨틱 드라마 여주인공의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이밖에도 북촌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며 파양한 아들을 기다리는 엄마 역의 배우 박현숙, 안방극장의 단골 연기파 배우 최정우, 영화 곤지암의 주연배우 이승욱이 출연해 열연을 보였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한옥 게스트하우스가 주요 무대인 '풍경' 드라마를 통해 서울의 감성과 따뜻한 이야기가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새롭게 다가갈 것"이라며 "특히 한류 아이돌스타의 출연과 월드와이드 동영상플랫폼 라쿠텐비키 등을 통해 전 세계에 서비스되는 만큼, 글로벌 서울의 다양한 모습이 해외에 널리 알려져 서울 방문으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