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게 섰거라 방탄소년단(BTS)"

임애신 기자입력 : 2019-01-16 00:10

(왼쪽부터) 방탄소년단, 블랙핑크[사진=KB국민은행 및 아주경제 DB]


은행권 광고모델이 방탄소년단(BTS)과 블랙핑크로 재편됐다.

16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은행은 차기 광고 모델로 아이돌 걸그룹 블랙핑크와의 계약을 추진 중이다.

별다른 변수 없이 우리은행과 블랙핑크의 광고 계약이 성사된다면 올해 은행권 아이돌 모델은 방탄소년단과 블랙핑크의 2파전 양상이 된다. 

지난해에는 KB국민은행의 방탄소년단과 신한은행의 워너원이 은행 아이돌 모델로 경쟁을 펼쳤다. 신한은행은 현재 워너원과 한차례 계약을 연장 한 후 워너원 해체 이후 차기 모델을 물색 중이다.

금융권 관계자는 "아이돌 모델 기용으로 팬덤 간의 신경전이 은행으로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며 "기존의 보수적인 이미지에서 보다 활동성 있는 젊은 이미지로의 전환도 가능하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